`R&D 담보대출`로 혁신기업 지원 늘려야
대출뉴스  조회: 3,130회 24-02-29 10:23


중소 혁신업체에 대한 기술금융 지원을 위해서는 연구·개발(R&D) 자산을 활용한 투자·대출을 활성화해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금융분야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정책제언 모임 민간금융위원회는 지난 24일 서울 중구 매경미디어센터에서 '지식금융 현황과 정책적 과제'를 주제로 정례모임을 갖고 이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고 27일 밝혔다.

남주하 서강대 교수(위원장)는 "현재 정부가 기술신용평가(TCB), 지식재산권(IP) 담보 대출을 추진하는 방향은 바람직하다고 본다"면서도 "한 발 더 나아가 R&D의 미래 가치를 보고 금융지원을 해주는 제도도 반드시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남 교수는 이어 "R&D를 자산으로 보는 것은 특허권이 없는 기업을 위한 것으로, 포괄적 담보제도를 활용하면 실현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우리 정부는 앞서 2014년부터 기술신용평가 제도를 실시해왔다. 이에 2015년 66조원에 불과했던 은행권 기술신용대출 잔액은 지난해 180조7000억원으로 3배 가까이 늘었다. 다만 미흡한 점도 적지 않다. 구자현 한국개발연구원(KDI) 연구위원은 "특허담보 대출이 활성화한 미국의 사례를 보면 기업들이 좋은 특허를 많이 보유하고 있고 거래 시장도 활성화돼 있다는 점이 특징"이라며 "대학·산업 분야에서 양질의 R&D와 특허가 나와 선순환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 대출금리 일제히 '역대 최저'…가계대출 금리 2%대로
  • 가계대출 2.92%·주담대 2.47%…시장금리 하락 여파지난달 예금은행의 대출금리가 일제히 역대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가계대출 금리는 2%후반대로 진입했고,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 서울시, 신혼부부 주거지원 3兆 투입…사실혼 부부도 저금리 전·월세 대출
  • 서울시가 신혼부부 주거 지원에 3년간 3조원을 투입해 연간 2만5000가구를 제공한다. 서울에서 매년 결혼하는 두 쌍 중 한 쌍이 금융지원, 임대주택 입주 등의 혜택을 받도록 하는

  • 11월 은행 주택대출금리 2.45%, 역대최저…"일시적 현상"
  • 11월 신규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역대 최저로 낮아졌다. 한국은행이 31일 발표한 '2019년 11월 중 금융기관 가중평균금리'에 따르면 지난달 은행의 주택담보대출금리(이하 신규취급

  • ‘주담대’ 줄이자 신용대출 한 달 새 3조 늘어
  • 코로나19 대유행과 부동산 대출 규제 강화 등으로 인한 신용대출 급증에 은행들이 문턱을 높이고 있다.지난달 말 기준으로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이 내준 개인신용대출 잔

  • '33만원 닭강정 거짓주문' 알고보니 대출 사기 일당의 횡포
  • 최근 누리꾼의 공분을 산 이른바 '33만원 닭강정 거짓 주문' 사건은 대출 사기 일당이 벌인 횡포극으로 드러났다.애초 20대인 피해자가 닭강정 거짓 주문자들에게 고등학교 때부터 괴

  • 기업·가계대출 부실 우려 급증…“금융 리스크 관리 강화를”
  • 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된 가운데 기업실적이 악화되고 가계대출 연체율도 비은행 금융기관을 중심으로 상승 전환하는 등 금융기관 자산 건전성이 일부 저하되

  • 예금금리는 신속인하, 대출금리는 미적… 은행들 ‘얌체 이자장사’
  • 한국은행이 16일 기준금리를 1.50%에서 1.25%로 0.25%포인트 내리자 시중은행들이 서둘러 예금금리 인하를 준비 중이다. 은행들은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 전부터 예금금리를 낮

  • "금리 또 떨어질 것 같은데···" 주담대 타이밍 재는 대출자들
  • 주부 윤모(41ㆍ서울 서초동)씨는 아파트 구입를 위해 주택담보대출(주담대)을 알아보다가 고민에 빠졌다. 시장금리와 연동하는 변동금리형 주담대 상품에 가입할지 아니면 금리가 고정된

  • 은행 대출 연체율 두 달째↑…中企 상승폭 커
  • 은행 대출 연체율이 두 달째 상승했습니다.금융감독원이 발표한 8월말 기준 국내은행의 원화 대출 연체율은 0.5%로, 지난달과 비교해 0.05%p 올라 두 달째 오름세를 이어갔습니다

  • '기술 믿고 대출' 이면엔 '등급 장사'…"은행-평가사 유착, 신뢰 타격"
  • 부동산 같은 담보가 없어도 기술력을 믿고 대출해주는 기술금융 실적이 늘고 있다. 하지만 그 이면에는 기술력 평가 '장사'가 관행처럼 이뤄졌었다. 기술금융의 근간을 흔드는 문제로 지

  • 분할상환 시 원금 밀려도 연체 안되는 전세대출 나온다
  • 오는 8월부터 무주택·저소득자의 전세대출 보증료가 최대 0.2% 포인트 내려간다. 원리금을 함께 갚는 대신 자금난으로 잠시 분할 상환을 중단하더라도 연체가 되지 않는 전세대출 상품

  • 은행권 대출 연체율 두 달 연속 올라
  • 국내 은행 대출 연체율이 2개월 연속 상승했다.29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국내 은행 원화 대출 연체율은 지난 8월 말 현재 0.5%로 한 달 전보다 0.05%포인트 올랐다. 앞서

  • 나 몰래 보험대출 받은 보험설계사…'금융사고'설계사
  • A생명보험사는 최근 금융감독원에 소속 설계사가 4억800만원의 금융사고를 냈다고 신고했다. 이 설계사는 지난 5월 고객에게 A생명에서 취급하지 않는 투자상품을 권유하고, 고객 동의

  • `문전성시` 안심대출에…금융계 몸살
  • '포퓰리즘'이 가미된 안심전환대출이 금융업계에 일파만파를 일으키고 있다. 서민들을 위한 파격적인 대출 상품이 나오자 문전성시를 이뤘지만 이를 심사해야 하는 주택금융공사(주금공) 직

  • P2P금융 누적대출액 6조원 돌파...법제화 눈앞
  • 29일 한국P2P금융협회에 따르면 9월 말 기준 45개 회원사 누적대출액이 5조536억원으로 집계됐다. 2016년 6월부터 통계를 집계한 지 3년 만에 5조원을 넘어선 것은 이번이